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버워치 신규 영웅 오리사 본섭 출시일이 되었습니다.

패치 이후 플레이를 해보니 오리사가 본섭에 출시되어 잇네요. 새로운 탱커가 생겨서 무척 반갑군요.

루시우 리메이크는 아직 패치되지 않았고, 일단은 젠야타 버프와 오리사 출시 등이 이루어 졌네요.

스킬 세트가 여러가지 짬뽕된 녀석이라 다른 캐릭터들 많이 해본 사람이라면 금방 적응할 것 같기도 해요.

뚜벅이라는 점을 제외하면 좋은 스킬을 많이 가지고 있는 것 같네요.

본섭 출시가 되었으니 일단 연구가 이루어지고 쓸만한지 판가름 나겠지요.

아쉬운 동시에 다행스럽게도 경쟁전에서는 일주일간 플레이 할 수 없습니다.

오버워치 신규 영웅 오리사

그동안 테섭에서만 플레이 해볼 수 있는데 드디어 본섭에 오리사가 추가되었습니다.

내가짜빠게티 오리사 짤방도 돌던데 웃기더군요.

디자인은 얼핏 켄타우로스 느낌이고 눔바니가 홈그라운드네요.

공지된 내용과 같이 오리사는 지금 경쟁전에서 고를 수 없습니다.

빠대나 아케이드, 사용자 등등에서는 써볼 수 있어요.

연습을 미리 해보고 나중에 경쟁전에서 멋진 플레이를 뽐내봅시다.

영웅 갤러리는 가나다 순서라서 아나와 위도우 메이커 사이에 자리잡고 있군요.

오버워치 영웅도 어느새 2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여전히 경쟁전에서 한조나 위도우 메이커 등을 고르면 술렁술렁 하다는 점은 변함이 없지만.

오리사는 눈모양으로 표정이 변합니다.

웃고 있는 표정이 귀엽네요.

목소리도 여성이라 토르비욘이 좋아하는 옴닉이 되지 않을까 싶기도 해요.

탱커 영웅다운 모습이 보이는 최고의 플레이 연출.

스샷이 뭔가 잘 안찍혔는데 눈 색상이 빨강이나 녹색으로 신호등마냥 변하기도 합니다.

응용해서 재미있는 감정 표현이 많이 만들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오리사 스킬 설명은 위와 같습니다.

직접 플레이를 해보면서 익숙해 지는 쪽이 좋겠지요. 일단 기본 체력은 200, 방어력 200. 합쳐서 400입니다.

스킬은 다른 영웅들의 기술과 비슷한게 참 많아요.

기본 무기인 융합 기관포는 디바의 융합포와 비슷하지만 장단점이 있습니다.

이속이 느려지는 점은 같지만 오리사는 멀리까지 데미지가 들어가고 재장전이 필요합니다. 재장전 속도는 좀 느리더군요.

궁극기 초강력 증폭기는 시메트라 보호막 처럼 설치형인데 메르시 공버프를 근처 아군 모두에게 걸어줍니다. 효율은 잘 모르겠네요.

E스킬 보호 방벽은 시메트라 실드와 비슷한데 일단 던져서 떨어진 지점에 방패가 설치됩니다. 맷집은 900.

쉬프트 방어 강화는 자리야 실드와 아나의 궁극기에서 방어력 버프만 더해진 느낌이네요. CC방어 및 방어력 강화 입니다.

우클릭 꼼짝 마! 같은 경우에는 시메트라 우클릭과 자리야 궁극기를 약하게 합친 스킬이에요.

느린 투사체를 날려서 원하는 타이밍이나 뭔가 부딪혔을때 근처 적을 잠시 끌어당기고 느려지게 합니다.

신규 영웅 오리사 소개 영상 입니다.

본섭에 나온 오리사의 한국어 목소리를 들어볼 수 있고 다양한 상황에서 어떻게 쓰면 좋은지 보여주네요.

일리오스 우물에서 우클릭으로 적을 낙사시키는 장면이 없어서 좀 아쉽네요.

영웅 선택 창에서는 위 스크린샷과 같이 돌격군에 속해 있습니다.

로드호그와 윈스턴 사이에 위치해 있네요.

혼돈하다 혼돈해

경쟁전에서는 아직 고를 수 없고, 빠른 대전에서는 경쟁율이 치열해서 오리사를 플레이 할 수 없는 상황.

이럴때 같은 영웅도 고르고 사람과 대전도 가능한 아케이드를 돌려줍시다. 3승하면 전리품 상자도 얻으니 꿀이네요.

예상한데로 아군 6명 모두 오리사를 고르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아쉽게도 적팀에 메르시 골수 유저가 하나 있어서 밸런스가 깨졌군요.

빨리 경쟁전에서 사용이 가능해졌으면 좋겠습니다.

경쟁전을 시작하면 픽창에서 3딜이나 5딜이 픽되는 경우도 많은데,

새롭게 탱커 영웅이 추가된만큼 많은 유저들이 탱커도 플레이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2017.03.23 11:37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